목요일인 25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고 낮 기온이 올라 포근하겠다.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9도, 인천 8.6도, 수원 8.1도, 춘천 3.6도, 강릉 11.2도, 청주 6.6도, 대전 5.5도, 전주 6.2도, 광주 7.4도, 제주 12.4도, 대구 6.6도, 부산 11.3도, 울산 9.8도, 창원 8.7도 등이다.낮 최고기온은 15∼22도로 예보됐다.대부분 지역에서 일교차가 15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환절기 건강 관리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새벽부터 아침 사이 강원과 충북, 경북 내륙, 전북 동부 내륙은 지표 부근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며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농작물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다만 수도권·충남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까지 오를 수 있다.동해안과 강원 산지, 경북 북동 산지는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화창한 봄 날씨…전국 낮 기온 20도 안팎

아침까지 중부 서해안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낄 수 있다.또 서해상에도 찬 해수면 위로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며 바다 안개가 짙게 끼겠으니 해상 안전사고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1m로 일겠다.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남해 0.5∼1.5m로 예상된다.※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연합뉴스